사진제공=올라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올라엔터테인먼트


가수 금잔디가 신곡 '지름길'을 공개했다.

금잔디는 16일 정오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지름길'을 발매했다.

'지름길'은 오는 2022년 상반기 발매를 앞두고 있는 정규 앨범 수록곡 중 하나로, 발라드가 가미된 트로트 멜로디가 고급스럽게 편곡된 풀 오케스트라 사운드와 간절한 그리움을 역설적으로 표현한 노랫말이 매력적인 곡이다.

작사, 작곡은 조용필의 ‘허공’, ‘미워 미워 미워’, 한혜진의 ‘갈색추억’, 한상일의 ‘웨딩드레스’, 김연자의 ‘진정인가요’ 등 수많은 히트곡을 작사, 작곡, 편곡한 작곡가 정풍송이 맡아 퀄리티를 높였다.

또한 ‘지름길’은 2001년 금잔디라는 활동명에 앞서 박소희라는 이름으로 발매된 데뷔 앨범 ‘영종도 갈매기/젖은 유리창’의 수록곡으로 더욱 의미가 깊다.

새롭게 재탄생 된 신곡 ‘지름길’은 금잔디의 명불허전 가창력과 한층 성숙해진 감성, 색다른 편곡이 어우러져 올겨울 리스너들의 마음을 진하게 울릴 전망이다.

2000년 데뷔한 금잔디는 ‘서울 가 살자’, ‘엄마의 노래’, ‘신 사랑고개’ 등 다수의 히트곡을 통해 ‘고속도로 메들리 퀸’으로 우뚝 서며 비주얼과 실력을 두루 갖춘 ‘트로트 여신’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금잔디는 KBS1 ‘가요무대’ 등 다양한 방송 프로그램과 무대에서 활약했으며, 현재 MBN ‘헬로트로트’에서 프로 서포터로 강렬한 존재감을 뽐내고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