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영지 "카라 재결합, 정말 원한다" ('대한외국인')


그룹 카라 출신 허영지가 재결합을 언급했다.

15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 허영지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허영지는 2014년 카라의 새 멤버를 뽑는 프로젝트 '베이비 카라(BABY KARA)'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카라의 멤버로 정식 데뷔했다. 이후 '맘마미아', 'CUPID'등 카라의 히트곡에 함께한 허영지는 가수뿐만 아니라 연기, MC, 라디오 DJ 등으로도 영역을 넓혔다.

이날 MC 김용만이 카라 멤버들과 자주 연락하고 지내는지 묻자, 허영지는 "얼마 전에 (박)규리 언니가 하는 뮤지컬에도 다녀왔고, 다른 언니들과도 자주 연락하고 있다"며 카라 멤버들의 끈끈한 우정을 드러냈다.

이어 모두가 기다린 카라의 재결합 소식도 이어진다. 김용만이 "요즘 재결합하는 팀들이 많기도 하고 카라의 앨범을 기다리는 분들이 많다"고 묻자 허영지는 "서로 마음으로 정말 원하고 있고 통하니까 좋은 소식이 있으면 좋겠다"고 답해 기대감을 모았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