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엔티시(NCT) 정규 3집 앨범 선주문량이 170만장을 돌파했다.

14일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날 발매되는 NCT 정규 3집 '유니버스(Universe)는 선주문 수량만 총 170만 2142장(12월 13일 기준)을 기했다. 이는 작년 발표한 정규 2집에 이어 또 한번 밀리언셀러 등극을 예고해 NCT의 뜨거운 인기를 다시 확인케 했다.

이번 앨범에는 더블 타이틀 곡 '뷰티풀(Beautiful)'과 'Universe (Let’s Play Ball)'를 비롯해 멤버들의 다양한 조합을 만날 수 있는 연합팀 NCT U의 곡들과 NCT 127, NCT DREAM, WayV 각 팀의 개성이 담긴 곡까지 총 13곡이 수록됐다.

'Beautiful'은 피아노와 밴드 사운드가 어우러진 팝 발라드 곡. 가사에는 삶이 지치고 힘든 이들에게 당신은 세상에서 유일하고 특별한 존재임을 잊지 말고, 꿈을 좇아 계속 달려나가자는 메시지를 담았으며, 멤버 쟈니, 태용, 마크, 헨드리, 제노가 랩메이킹에 참여해 진솔함을 더했다.

또한 NCT는 음원 공개에 앞서 이날 오후 4시 30분부터 유튜브 NCT 채널을 통해 컴백 기념 생방송 '엔시티 '유니버스' 카운트다운 라이브(NCT 'Universe' Countdown Live)'를 진행한다. 이를 통해 새 앨범 소개, 작업 에피소드 등 정규 3집에 대한 다채로운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한편 NCT 정규 3집 'Universe'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악 사이트에서 전곡 음원 공개된다. 'Beautiful' 뮤직비디오도 유튜브 SMTOWN 채널 등을 통해 동시에 만날 수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