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훈 /사진=Mnet '2021 MAMA' 방송화면
박지훈 /사진=Mnet '2021 MAMA' 방송화면


3년 만에 재결합한 워너원 무대에 오른 가수 박지훈이 감격했다.

박지훈은 지난 11일 방송된 '2021 Mnet ASIAN MUSIC AWARDS(이하 '2021 MAMA')'에 출연해 워너원 멤버들과 함께 무대를 꾸몄다.

이날 박지훈은 '2021 MAMA'를 통해 약 3년 만에 워너원 멤버로서 무대에 올랐다. 화이트 슈트를 입고 등장한 박지훈은 댄디하면서도 세련된 매력을 발산했다.

이어 박지훈과 멤버들은 '에너제틱(Energetic)'과 '활활(Burn It Up)' 무대를 연이어 선보이며, 녹슬지 않은 군무와 카리스마로 '2021 MAMA'의 열기를 이어갔다.

또한 VCR을 통해 워너원의 만남이 그려졌다. 박지훈은 "'워너블(팬클럽명)이 모이면 워너원이 모이게 된다'는 말을 했었는데, 그날이 정말로 왔다"고 말해 뭉클함을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뷰티풀 파트3' 무대가 펼쳐졌다. 박지훈과 멤버들은 앞선 무대와는 180도 다른 감미롭고 부드러운 분위기로 반전 매력을 선사하며 팬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했다.

한편 박지훈은 최근 새 미니앨범 '핫 앤 콜드(HOT&COLD)' 활동을 성료했다. 또한 온라인 콘서트 'THE CON 2021 : 박지훈의 메이시(時)'를 통해 환상적인 무대를 선사하며 전 세계 메이(팬덤명)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