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모로우바이투게더 /사진제공=빅히트 뮤직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사진제공=빅히트 뮤직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영국 매거진 NME 선정 '올해의 베스트 앨범'에 K-팝 아티스트 앨범으로 유일하게 이름을 올렸다.

10일(현지시간) 영국의 음악 매거진 NME가 발표한 '2021년 베스트 앨범 TOP50 (The 50 best albums of 2021)'에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지난 5월 발매한 정규 2집 '혼돈의 장: FREEZE'가 38위로 선정됐다.

NME는 "K-팝 4세대 대표주자인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삶의 거친 현실을 직시한다"고 운을 뗐다. 이어 "'꿈의 장' 시리즈의 핵심 주제가 탈출이었다면 후속작인 '혼돈의 장'은 이 5인조 그룹을 완벽하게 현실로 되돌려 놓았다. 다양한 장르에 고뇌에 찬 그들의 정규 2집은 청춘들의 도전과 시련에 생명을 불어넣는 데 주력했다"며 "이모 팝 장르의 곡에 냉소가 흐르고 있음에도, 눈부신 희망의 순간들은 여전히 빛을 발하며 비관적인 면을 녹여 버렸다"고 덧붙였다.

또한 NME는 "'혼돈의 장: FREEZE' 이전 앨범들에서도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앨범의 수록곡들에는 건너뛸 구간이 없었는데 이번 신보는 전 트랙 명곡 타율을 유지한 데 그치지 않고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역대 최고의 앨범"이라고 극찬했다.

앞서 지난 5월 NME는 '혼돈의 장: FREEZE'에 대해 "이들은 진정한 Z세대 아티스트답게 다양한 장르를 다루면서도 각각의 장르를 모두 오랫동안 갈고닦은 것처럼 훌륭하게 소화한다"며 "이들이 진솔한 스토리텔링과 미래지향적 독창성을 바탕으로 K-팝 4세대 대표주자와 4세대 잇보이라는 수식어를 얻는 것은 놀랍지 않다"고 평가하며 별점 5점 만점을 준 바 있다.

이로써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미국을 대표하는 음악 잡지 롤링스톤(Rolling Stone)에 이어 NME가 선정한 '2021년 베스트 앨범 TOP50'에서도 K-팝 아티스트로서 유일하게 이름을 오렸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정규 2집 리패키지 앨범 '혼돈의 장: FIGHT OR ESCAPE'은 지난 3일 롤링스톤이 발표한 '2021년 베스트 앨범 TOP50'에 포함됐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