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아이브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그룹 아이브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신인 걸그룹 아이브(IVE)가 연일 기록 경신 중이다.

최근 국내 음반 집계 사이트인 한터차트에 따르면 아이브가 지난 1일 발매한 첫 데뷔 싱글 '일레븐(ELEVEN)'의 초동(발매일 기준 일주일 간 음반 판매량)기록은 15만 2229장이다.

특히 아이브의 '일레븐' 초동 성적은 역대 걸그룹 데뷔 앨범 초동 기록 중 1위이자, 2021년 데뷔한 신인 그룹 중 가장 많은 초동 판매량을 자랑한다. 해당 앨범으로 아이브는 12월 첫주 주간 음반차트 톱 3로 진입하는 등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냈다.

특히 동명의 타이틀곡 '일레븐'으로 국내 주요 음원 사이트인 멜론, 지니 뮤직, 벅스 등에서 톱10을 차지한 아이브는 전 세계 최대 음악 스트리밍 사이트 스포티파이(Spotify) ‘글로벌 톱 200’ 차트 진입과 중국 최대 음악 플랫폼 QQ뮤직 신곡 차트 7위, 일간 차트 5위로 글로벌 차트 데뷔의 시작을 알렸다.

이어 아이브는 미국 음악 전문 매체인 빌보드 차트와 일본 음원사이트 라인 뮤직에서도 두각을 드러냈다.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12위를 비롯해 빌보드 핫 트렌딩 송즈 차트에선 1위라는 기염을 토했고, 라인 뮤직에선 일간 7위와 K팝 데일리 3위를 차지하며 신기록 대행진을 펼치고 있다.

또한 아이브는 지난 8일 MBC M, MBC 에브리원 ‘쇼! 챔피언’에서 '일레븐'으로 데뷔 무대를 진행함과 동시에 1위 트로피까지 차지, 데뷔 7일 만 ‘초고속 1위 가수’라는 타이틀을 얻었다. 각종 글로벌 차트를 독주하며 신인답지 않은 성과를 써내려가고 있는 이들은 ‘완성형 그룹’이 지닌 저력 속 앞으로 걸어나갈 탄탄대로 꽃길을 예고하고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