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빅히트뮤직
사진제공=빅히트뮤직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일본 레코드협회로부터 골드 디스크 ‘플래티넘’ 인증을 받았다.

10일 일본 레코드협회에 따르면,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지난달 10일 발매한 일본 첫 EP ‘Chaotic Wonderland’는 11월 기준 30만 장의 출하량을 기록해 골드 디스크 플래티넘 인증을 받았다. 골드 디스크 플래티넘은 25만 장 이상의 출하량을 기록한 작품에 주어지는 것으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Chaotic Wonderland’로 첫 플래티넘 인증을 받게 됐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Chaotic Wonderland’로 오리콘 차트를 포함한 일본의 주요 음악 차트를 석권했다. ‘Chaotic Wonderland’는 11월 22일자 주간 앨범 차트와 주간 합산 앨범 랭킹(집계기간 2021.11.08~11.14)에서 1위에 올랐다. 오리콘 주간 앨범 차트에서 5개 앨범을 연달아 1위에 올린 해외 아티스트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방탄소년단에 이어 역대 두 번째다.

한편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일본 유력 패션 매거진 GQ JAPAN이 ‘용감한 사람들의 해’를 테마로 엄선한 ‘2021 올해의 인물(GQ MEN OF THE YEAR 2021)’에 해외 아티스트로는 유일하게 이름을 올렸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