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무진·헤이즈, 음원 강자 시너지 통했다…'눈이 오잖아' 차트 상위권


가수 이무진이 헤이즈와 함께한 신곡 ‘눈이 오잖아’로 음원차트 정상을 차지했다.

이무진이 지난 3일 발매한 신곡 '눈이 오잖아'는 4일 벅스의 실시간 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다. 지니에서는 4위, 멜론에서는 18위에 올랐다.

'눈이 오잖아'는 미디움 템포의 발라드 곡으로, 헤이즈가 피처링에 참여했다. 헤어진 남녀가 같은 하늘 아래 다른 장소에서 내리는 눈을 바라보며, 눈 오는 날을 함께 보냈던 추억을 지우지 못하고 그리움을 넘어 원망스러워지는 어쩔 수 없는 상황을 담은 곡으로 이무진이 직접 작사, 작곡을 맡아 싱어송라이터의 면모를 드러냈다.

뮤직비디오에는 배우 진기주가 출연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진기주는 신예 신용석과 이별한 남녀의 모습을 담아내 곡에 몰입도를 더했다. 한 편의 드라마 같은 뮤직비디오와 흡인력 있는 배우들의 열연으로 관심을 끌어올렸다.
이무진·헤이즈, 음원 강자 시너지 통했다…'눈이 오잖아' 차트 상위권
이무진은 지난 5월 발매한 '신호등'이 발매 3개월 만에 차트 역주행에 성공하며 음원 차트 1위를 기록해 ‘신흥 음원 강자’로 떠올랐다. 이후 발매한 ‘과제곡’, ‘비와 당신’, ‘가을 타나봐’ 등 발매하는 음원마다 음원 차트 최상위권을 차지해 강력한 음원 파워를 입증했다.

여기에 ‘비도 오고 그래서’, ‘널 너무 모르고’, ‘헤픈 우연’, ‘돌아오지마’, ‘And July’, ‘We don’t talk together’, ‘저 별’ 등 수많은 히트곡으로 리스너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헤이즈가 호흡을 맞추며 ‘음원 강자’들의 시너지를 과시했다. 대중의 겨울 감성을 저격한 ‘눈이 오잖아’가 차트 롱런을 이어갈 수 있을지 이목이 모인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