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판타지오 뮤직
사진제공=판타지오 뮤직


그룹 위키미키(Weki Meki)가 화려한 컴백을 알렸다.

19일 글로벌 음원 스트리밍 플랫폼 아이튠즈에 따르면, 위키미키가 지난 18일 발매한 다섯 번째 미니앨범 'I AM ME.'(아이 엠 미)는 이날 오전 기준 18개 지역의 톱 앨범 차트에 진입했다.

특히 말레이시아·베트남 2위, 인도네시아·필리핀·루마니아·태국 3위, 홍콩·멕시코 7위, 룩셈부르크 9위, 타이완 10위 등 10개 국가 및 지역에서는 TOP 10에 이름을 올려 눈길을 끈다.

타이틀곡 '시에스타(Siesta)' 또한 전날 발매 직후 국내 음원 사이트 벅스의 실시간 차트 7위에 오른 데 이어 베트남·루마니아·포르투갈·태국·말레이시아 등 5개국의 아이튠즈 톱 송 차트에 진입하며 글로벌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또한 국내 최대 음반 판매량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에 따르면 음반 일간 차트 3위를 기록하며 믿고 듣는 위키미키의 활동에 '청신호'를 터트렸다.

올해로 데뷔 4주년이자 멤버 전원이 20대가 된 위키미키가 1년 1개월 만에 선보인 'I AM ME.'는 가수로서 뿐만 아니라 20대의 '나'로서의 이야기를 솔직하게 담아낸 앨범이다. 멤버들이 기획, 작사, 작곡까지 적극적으로 참여해 특별한 성장은 물론, 위키미키만의 독보적인 컬러감을 완성했다.

'시에스타'는 낮잠에서 깨어나 더 큰 도약을 바라는 포부를 담은 팝 장르의 곡이다. 안무팀 라치카가 퍼포먼스에 참여했다. 위키미키는 컴백 당일 V LIVE와 온라인 숏폼 동영상 플랫폼 틱톡 챌린지를 통해 중독성 강한 포인트 안무와 시원시원한 칼군무를 선보여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