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위키미키 / 사진제공=판타지오
그룹 위키미키 / 사진제공=판타지오


그룹 위키미키가 새로운 전환점을 맞았다.

위키미키가 18일 오후 다섯 번째 미니 앨범 '아이 엠 미(I AM ME)'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열고 컴백을 알렸다. 이번 앨범은 위키미키가 1년 1개월 만에 내는 신곡이다.

위키미키는 데뷔 이래 최장 공백을 가졌다. 지수연은 "우리가 데뷔하고 나서 이렇게 공백기가 긴 적이 없었다. 일단 기다려준 팬들한테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 그 기간 동안 열심히 준비한 만큼 많이 기대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아이 엠 미(I AM ME)'는 데뷔 4주년을 맞이한 위키미키가 20대로서 온전한 '나'에 대한 이야기를 솔직하게 담았다. 멤버들이 기획, 작사, 작곡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위키미키스러운 음악과 매력으로 채웠다.

김도연은 "위키미키다운 모습을 담고자 노력을 많이 했다. 위키미키 멤버들의 매력이 자연스럽고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사랑할 줄 아는 모습"이라며 "그런 매력들을 진솔하게 담았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 앨범이 특히 멤버들의 참여도가 높은 앨범이어서 우리의 색깔과 에너지가 잘 드러난 앨범이 아닌가 한다"고 덧붙였다.
그룹 위키미키 / 사진제공=판타지오
그룹 위키미키 / 사진제공=판타지오
타이틀곡은 '시에스타(Siesta)'다. 스페인어로 낮잠, 낮잠을 자는 시간을 뜻하는 '시에스타'는 일상 속 활력이 되어주는 잠깐의 낮잠처럼 위키미키가 새롭게 도약하며 '힐링 에너지'를 선사하겠다는 포부를 담은 팝 장르의 곡이다.

최유정은 "'시에스타'는 스페인어로 낮잠, 낮잠을 자는 시간을 뜻한다. 잠깐의 낮잠이 일상 속 활력을 불어넣어주듯 위키미키도 낮잠에서 깨어나 더 큰 도약을 하겠다는 뜻을 담았다"고 설명했다.

힐링이 주제인만큼 수록곡도 희망적인 노래로만 가득하다. '후 엠 아이(Who am I)' '루미너스(Luminous)' '스위트 윈터(Sweet Winter)' '퍼스트 드림(First Dream)' '원 데이(One Day)' 등이 수록된다.

세이는 청춘을 담아낸 것이 위키미키다운 모습이라고 생각했다. 청춘은 아름답지만 고민이 가장 많은 시기라 생각한다. 청춘을 지내면서 고민과 혼란스러운 감정들을 겪으면서 함께 헤쳐나갈 수 있는 힘과 희망을 노래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그룹 위키미키 / 사진제공=판타지오
그룹 위키미키 / 사진제공=판타지오
구체적인 목표도 세웠다. 김도연은 "솔직한 저희의 이야기를 했기 때문에 많은 분들이 공감을 해주실 거라 생각한다. 사랑을 많이 받는 것이 목표"라고 강조했다.

최유정은 "믿고 듣는 위키미키라는 말을 듣고 싶다. 이번 앨범은 타이틀곡뿐 아니라 수록곡까지 좋은 노래들로 꽉 차 있다. 앞으로의 앨범을 통해서도 믿고 듣는 위키미키라는 말을 들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위키미키의 '아이 엠 미' 전곡 음원은 오늘(18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