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RBW
사진제공=RBW


그룹 원어스(ONEUS)가 자체 초동 기록을 경신했다.

16일 소속사 RBW에 따르면 지난 9일 발매된 원어스(RAVN(레이븐)·서호·이도·건희·환웅·시온)의 여섯 번째 미니앨범 '블러드 문(BLOOD MOON)'은 한터차트 집계 기준, 초동 판매량 17만 2500장을 돌파, 자체 최고 기록을 세웠다.

이는 올해 5월 발매된 다섯 번째 미니앨범 '바이너리 코드(BINARY CODE)' 초동 판매량 10만 2459장을 상회하는 수치로, 코어 팬덤의 막강한 화력을 실감케 한다. 원어스는 신보 발매 3일 만에 전작의 초동 기록을 넘기며 뜨거운 인기를 과시했다.

원어스의 새 미니앨범 '블러드 문'은 적월도의 전설에 대한 신비로운 이야기를 동양적인 색채로 그려 낸 앨범이다. 먼 과거부터 현대까지 존재해 온 원어스의 모습을 음악과 의상, 퍼포먼스 등에 자연스럽게 녹여 내 호평을 얻고 있다.

타이틀곡 '월하미인 (月下美人 : LUNA)'은 국악 베이스의 곡으로, 오리엔탈 악기와 피리를 사용한 화려하면서도 아련한 곡조가 특징이다. 아름답고 창의적인 사설시조 형태의 국문 가사에 부채를 활용한 전통적이면서도 화려한 퍼포먼스로 한국의 미를 널리 알리고 있다.

이처럼 원어스는 매 앨범마다 탄탄한 서사를 확장해 나가며 커리어 하이를 쌓아가고 있다. 안정적인 라이브 실력은 물론 스토리텔링이 담긴 원어스표 퍼포먼스와 독보적인 콘셉트가 어우러져 그룹의 아이덴티티를 확실히 각인시켰다.

신보 '블러드 문'은 발매 직후 전 세계 14개 국가 및 지역의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TOP5에 진입한 데 이어 타이틀곡 '월하미인 (月下美人 : LUNA)' 뮤직비디오 조회수 또한 공개 2일 만에 1000만 뷰를 넘어서며 자체 최단 기록을 경신했다.

한편 원어스는 신곡 '월하미인 (月下美人 : LUNA)' 활동을 이어간다.

강민경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