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의 신' 온다
꾸준한 자기 관리
유명한 운동 마니아
이승환 / 사진 = 드림팩토리 제공
이승환 / 사진 = 드림팩토리 제공


'공연의 신' 이승환이 2021년 새로운 브랜드 공연 '914'를 개최한다.

17일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리는 이승환 단독공연 '914'는 이승환이 올해 처음 런칭하는 브랜드 공연으로 이승환의 노래 중 활력있고 흥겨운 곡들을 중심으로 셋리스트를 채우는 콘셉트로 진행된다.

이승환은 그동안 각기 다른 콘셉트와 구성, 연출을 가진 브랜드 콘서트를 직접 기획해 선보였다. 총 19회까지 진행한 자선공연 '차카게살자', 공연 내내 객석에 물 폭탄이 쏟아지는 'WET', 발라드 곡들로만 구성한 '온리 발라드' 골수 팬들만을 위한 9시간 30분의 최장공연 '빠데이' 등이 대표적이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공연 '914'의 타이틀은 이승환의 최근 남성호르몬 검사 결과 수치 9.14라는 숫자에서 아이디어를 얻은 것으로 전해져 관심을 끈다. 이는 평균 남성 수치인 4보다 2배가 넘는 수치로 지난 15년 간 꾸준히 장기간 공연을 위해 자기 관리를 해온 결과다.

이승환은 연예계에서도 유명한 운동 마니아다. 최근 완공된 드림팩토리 신사옥 2, 3층을 피트니스 장비로 채우고 전문 트레이너를 상주시키며 본인을 비롯해 동료 선후배 뮤지션, 회사 직원들에게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다. 강풀 등 인근에 거주하는 지인들도 이 공간을 활용하고 있다.

이승환 소속사 드림팩토리는 "무대 위에서 보다 더 강하게 달릴 수 있는 음악적 체력이 있음을 보여주고자 이번 공연을 기획했다"며 "정부지침을 따른 엄격한 방역으로 관객과 아티스트 모두 건강한 공연을 준비 중이다"고 밝혔다.

한편 '914' 공연은 이튿날인 18일 발매하는 신곡 '어쩜'을 처음 라이브로 들려주는 자리로 '어쩜 전야제'라는 부제로 열린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