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윤지 인스타그램
사진=김윤지 인스타그램


이상해, 김영임의 며느리이자 배우 김윤지가 남편의 사랑을 자랑했다.

김윤지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또 망했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에는 김윤지의 남편 최우성이 비빔국수 소스를 제조 중이다. 참기름과 간장과 고추장 그 뒤로 최우성의 야무진 손이 눈길을 끈다.

김윤지는 "내일 스케줄 위해 일부러 일찍 저녁 먹었는데, 부엌에서 들리는 뚝딱뚝딱 소리"라며 "해맑게 김치비빔국수 만들고 있는 오빠. 응, 난 틀렸어. 또 망했어"라고 솔직한 감정을 적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윤지는 지난달 5살 연상의 공연 기획자 최우성과 결혼했다. 최우성은 개그맨 이상해, 국악인 김영임의 아들이다.

두 사람은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의 새로운 부부로 합류해 행복한 신혼 생활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