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美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 참석
메건 디 스탤리언과 'Butter' 퍼포먼스 펼친다
'2021 AMA' 출격, 전 세계 팬 기대 고조
사진=방탄소년단_2021 AMA_퍼포머 발표_이미지 : American Music Awards
사진=방탄소년단_2021 AMA_퍼포머 발표_이미지 : American Music Awards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의 권위 있는 대중음악 시상식 '2021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2021 American Music Awards. AMA)'에 참석해 퍼포먼스를 펼친다.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는 8일(이하 현시지간) 공식 홈페이지와 SNS 등을 통해 올해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 퍼포먼스를 펼치는 아티스트 명단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이번 시상식에 참석해 'Butter'를 열창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무대는 'Butter'의 리믹스 버전 피처링에 참여한 메건 디 스탤리언(Megan Thee Stallion)과의 합동 무대로 펼쳐진다.

방탄소년단은 '2021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 '아티스트 오브 더 이어(Artist of the Year)'와 '페이보릿 팝 듀오/그룹(Favorite Pop Duo or Group)', '페이보릿 팝송(Favorite Pop Song/Butter)' 등 3개 부문 수상 후보에 올랐다. 2018년부터 올해까지 4년 연속 노미네이트된 방탄소년단은 지난해까지 3년 연속 수상한 바 있다.

방탄소년단은 2018년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Favorite Social Artist)'를 시작으로, 2019년에는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와 '팝/록 장르(Pop/Rock) 페이보릿 듀오/그룹(Favorite Duo/Group)', '투어 오브 더 이어(Tour of the Year)' 등 3개 부문에서 트로피를 안았고, 지난해에는 '팝/록 장르 페이보릿 듀오/그룹'과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 부문에서 수상했다.

'2021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는 오는 21일 오후 8시 미국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시어터(Microsoft Theater)에서 개최되며, 미국 TV 채널 ABC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2021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 참석 이후 오는 27~28일, 12월 1~2일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약 2년 만에 오프라인 콘서트 '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 LA'를 개최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