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 만의 신곡 발매" 버나드 박, 컴백 어나운스먼트 필름 공개


가수 버나드 박이 3년 만의 신곡 발매를 앞두고 세련된 영상미가 돋보이는 컴백 티저를 공개했다.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는 3일 0시 공식 SNS 채널에 버나드 박의 컴백 어나운스먼트 필름을 게재했다. 앞서 1일 컴백 어나운스먼트 이미지를 오픈하고 새 디지털 싱글 'Bad Influence'(배드 인플루언스) 발표를 예고한 바 이번에는 임팩트 강한 영상으로 이목을 모았다.

버나드 박은 블랙과 레드의 극명한 대비 속에서 등장해 보는 이들의 호기심을 유발했다. 몽환적인 연출로 진한 잔상을 남기는가 하면 강렬하고 매혹적인 사운드와 함께 감각적 콘셉트를 선보이며 감성 발라더의 180도 다른 변신을 예고해 기대감을 키웠다.

버나드 박은 2018년 10월 발표한 디지털 싱글 'Still...'(스틸) 이후 약 3년 만에 가요계에 컴백한다. 2014년 SBS 'K팝스타 시즌3'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하며 많은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그는 같은 해 10월 앨범 '난...'을 발표하고 가수로서 데뷔했다. 이후 '탓 (Feat. 창모)', 'Still (Feat. LUNA)' 등을 통해 음악적 호평을 모았고, 전역 2주 만에 출연한 MBC '복면가왕'에서는 특유의 감미로운 음색을 뽐내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다.

올해 6월부터는 JYP의 사회공헌활동 중 친환경 사업 ‘Love Earth'(러브 어스)의 일환으로 '버나드의 친환친구'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환경 보호에 앞장서고 있다. 버나드 박은 이번 새 디지털 싱글 발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음악적 행보를 펼치고 자신을 기다려 준 팬들을 향해 반가운 인사를 전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