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미 앨범 (사진= 더블랙레이블 제공)
전소미 앨범 (사진= 더블랙레이블 제공)

가수 전소미가 테디와 핑크 스웨츠와 손을 잡고 첫 정규 앨범 'XOXO'로 화려하게 돌아온다.

전소미는 2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정규 앨범 'XOXO'를 발매하고 '솔로 퀸' 수식어를 더욱 확고히 할 전망이다.

'XOXO'는 지난 8월 발매한 '덤덤(DUMB DUMB)' 이후 약 3개월 만에 초고속으로 컴백하는 전소미의 신보다. 특히 전소미가 솔로 데뷔 이후 약 2년 만에 발표하는 첫 정규 앨범이라는 점에서 글로벌 팬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또 전소미는 같은날 정오 새 앨범의 전곡 일부를 들어볼 수 있는 샘플러 영상을 공개해 팬들의 기대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릴 전망이다.

'XOXO에는 동명의 타이틀곡 'XOXO'를 비롯해 '덤덤(DUMB DUMB)', '돈트 렛 미 고(Don't Let Me Go) (Feat. 기리보이)', '애니모어(Anymore)', '워터멜론(Watermelon)', '버스데이(BIRTHDAY)', '왓 유 웨이팅 포 (What You Waiting For)', '어질어질 (Outta My Head)'까지 다채로운 장르의 총 8곡이 수록돼 전소미의 한층 넓고 깊어진 음악적 스펙트럼을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앨범과 동명의 타이틀곡 'XOXO'는 곡의 시작과 동시에 리스너들의 귀를 사로잡는 전소미의 청명한 보이스톤이 인상적인 팝 장르의 노래다. 제목인 'XOXO'는 편지나 메시지의 마지막에 '사랑을 담아'라는 의미를 담아 덧붙이는 관용적 표현을 의미한다.

사랑스러운 제목과 대비되는 가사의 반전이 인상적이며, 이별의 상황 속에서 사랑했던 연인을 거리낌 없이 떠나보내는 내용으로 음악 팬들의 공감을 이끌어낼 전망이다.

화려한 프로듀서 군단도 눈길을 끈다. 더블랙레이블 수장 테디(TEDDY)와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미국 R&B 싱어송라이터 핑크 스웨츠(Pink Sweats)가 지원사격에 나서 전소미와 만들어낸 막강한 시너지에 이목이 집중된다.

전소미 역시 'XOXO'를 포함한 여러 수록곡의 작사에 참여해 자신만의 감성을 앨범 전체에 녹여냈다. 전소미만의 톡톡 튀는 매력과 개성이 잔뜩 담긴 'XOXO'는 올 하반기 가요계를 뜨겁게 달굴 것으로 기대된다.

'솔로 퀸'의 저력을 증명할 전소미의 첫 번째 정규 앨범 'XOXO'는 2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류정민 텐아시아 기자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