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MA
MAMA


2021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net ASIAN MUSIC AWARDS, 이하 ‘MAMA’)가 지난 12년을 총망라한다.

28일 방송되는 ‘MAMA THE ORIGINAL K-POP AWARD’는 2009년 'MAMA'로 탈바꿈한 뒤, 아시아 최고의 음악 시상식으로 입지를 공고히 한 ‘MAMA’의 히스토리를 배우 여진구의 내레이션과 함께 돌아본다.

특히, 타이거 JK, 박진영, 싸이, CL, 화사, 슈퍼주니어, 트와이스, 엑소 카이 등 K팝 레전드 아티스트들과 세계 각국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뮤직 비즈니스 전문가들이 직접 ‘MAMA’의 역사와 각자가 생각하는 ‘MAMA’의 의미에 대해 코멘터리를 이어갈 예정이다.
MAMA
MAMA
방송에서 최정상 가수들의 레전드 무대와 다양한 글로벌 아티스트들과의 콜라보 등 파격적인 무대와 외연적인 확장을 통해 ‘MAMA’가 글로벌 시상식으로 자리매김한 과정을 만나볼 수 있다. 또 ‘MAMA’와 함께 세계 음악 시장에서 성장한 K팝의 위상까지 소개된다.

뿐만 아니라, 2NE1, 박진영, 슈퍼주니어, 싸이, 트와이스가 ‘MAMA’의 무대 비하인드와 의미를 얘기한 ‘MAMA 코멘터리’가 11월 4일 저녁 8시에 연속 방영된다. 이 외의 아티스트 코멘터리도 추가로 방송될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한편 '2021 MAMA'는 ‘Make Some Noise’라는 콘셉트로 펼쳐진다. K팝이라는 언어를 통해 국가, 인종, 세대의 벽을 넘어 편견 없이 서로의 가치를 존중하고 전세계가 더 큰 하나가 되는 강력한 음악의 힘을 경험하게 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올해는 이효리가 첫 여성 호스트로 선정돼 전세계 음악팬이 하나되는 글로벌 음악 축제 ‘MAMA’의 문을 열어줄 전망이다.

‘2021 MAMA’는 오는 12월 11일 개최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