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더팩트뮤직어워즈
사진제공=더팩트뮤직어워즈


그룹 방탄소년단이 글로벌 팬들의 사랑을 증명했다.

방탄소년단은 2일 오후 열린 ‘2021 더팩트 뮤직 어워즈’에서 팬앤스타 최다득표상을 수상했다.

이날 뷔는 멤버들을 대표해 "아미분들이 투표해주셔서 우리가 이렇게 상을 받게 됐다.이게 진짜 오랜만이라, 이 시상식이 오랜만이라 상도 오랜만에 받는 것 같아 떨린다"고 말했다.

이어 "일단 아미들을 못 뵀다고 말한 게 500번째 말하고 있는 것 같다. 코로나가 끝나서 하루빨리 아미들과 공연하는 날이 왔으면 좋겠"고 덧붙였다.

진은 "아미 사랑한다고 해달라"고 말했고, 뷔는 "투표해주셔서 정말 감사하고 너무 보라합니다(사랑합니다)"라고 외쳤다.

제이홉은 "콘서트 기대해주세요"라고, 정국은 "보고 싶어요"라고 끝까지 팬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신동엽, 서현이 MC로 나선 ‘2021 더팩트 뮤직 어워즈’는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전 출연진과 스태프 그리고 팬들의 안전을 위해 온택트로 열렸다. 이번 시상식에는 방탄소년단, 슈퍼주니어, 황치열, 세븐틴, 오마이걸, 브레이브걸스, ITZY(있지), 더보이즈,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에이티즈, 아스트로, ENHYPEN(엔하이픈), 스테이씨, 강다니엘, 크래비티, 위클리, 임영웅 등이 참석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