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김나영, 신곡 '사랑했던 날' 발표…SBS '더 리슨' 통해 최초 공개


가수 김나영이 신곡 '사랑했던 날'을 SBS '더 리슨: 바람이 분다'에서 최초 공개한다.

김나영은 26일 오후 6시 '사랑했던 날'을 발표하고 같은 날 밤 12시 5분 SBS에서 첫 방송되는 '더 리슨: 바람이 분다'에서 무대를 처음 공개할 예정이다.

'사랑했던 날'은 린 '사랑했잖아', 거미 '눈꽃', 에일리 '눈물이 맘을 훔쳐서' 등의 노래를 작곡한 감성 작곡가 김세진의 곡에 김나영이 작사에 참여한 곡이다. 문득 하루 끝자락에 붉게 번져가는 노을이 너무나도 아름답게 보이는 날 짧았지만 빛나도록 사랑했던 사람과의 기억을 떠올리며 안타까운 이별의 마음을 표현해 낸 곡이다.

김나영은 그간 ‘솔직하게 말해서 나’, ‘홀로’, ‘헤어진 우리가 지켜야 할 것들’, ‘봄 내음보다 너를’ 등을 비롯해 수많은 OST와 피쳐링 참여해왔다.

특히 ‘프로이별러’라는 수식이 붙을 만큼 발표하는 곡마다 애절하고 먹먹한 감성을 담아 냈다.

한편 ‘더 리슨: 바람이 분다’는 솔지, 김나영, 케이시, 승희, HYNN(박혜원)까지 다섯 명의 여성 보컬리스트들과 함께 낭만과 맛의 도시 목포에서 펼쳐지는 음악 여행 리얼 버라이어티로, 다섯 명 각자의 개별 신곡과 함께 단체 신곡 또한 공개될 계획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