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빌리프랩
사진제공=빌리프랩


그룹 ENHYPEN(엔하이픈)의 새 앨범 ‘DIMENSION : DILEMMA’ 선주문량이 60만 장을 넘겼다.

ENHYPEN의 앨범 유통사인 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지니뮤직에 따르면, ‘DIMENSION : DILEMMA’의 선주문량이 오늘(23일) 60만 장을 넘어섰다.

이는 예약판매 시작 날인 지난 17일부터 약 6일간의 국내외 선주문량을 집계한 수치로, 지난 4월 발표한 두 번째 미니 앨범 ‘BORDER : CARNIVAL’의 전체 선주문량(약 45만 장)을 훨씬 뛰어넘는, ENHYPEN의 앨범 선주문량 자체 신기록이다.

이처럼 ENHYPEN은 자체 최고 기록을 세우며 ‘4세대 핫 아이콘’의 위력을 과시,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더 고조시키고 있다.

ENHYPEN의 새 앨범 ‘DIMENSION : DILEMMA’는 ENHYPEN이 ‘BORDER : CARNIVAL’ 이후 약 6개월 만에 발매하는 앨범이자 데뷔 이후 첫 정규 앨범이다.

지난 17일 앨범의 첫 번째 트랙인 ‘Intro : Whiteout’의 가사를 시각적으로 구현한 콘텐츠 인트로 트랙 비디오 공개를 시작으로, 다양한 콘텐츠 공개를 예고한 ENHYPEN은 오늘(23일)부터 내달 2일까지는 앨범의 세 가지 콘셉트인 ‘SCYLLA’(스킬라), ‘CHARYBDIS’(카리브디스), ‘ODYSSEUS’(오디세우스)의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