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브리트니 스피어스 인스타그램
사진=브리트니 스피어스 인스타그램


팝스타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12살 연하 남자친구인 샘 아스가리와 약혼을 발표했다.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12일(현지시간) 인스타그램에 짧은 동영상을 올렸다.

영상 속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약혼반지를 자랑해 팬들을 열광케했다. 샘 아스가리는 "약혼반지가 마음에 들어?"라고 묻자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물론!"이라고 답하며 애정을 뽐냈다.

2016년 샘 아스가리가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싱글 '슬럼버 파티(Slumber Party)'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면서 두 사람의 인연이 시작됐다.

브리트니 스피어스와 샘 아스가리는 5년간 사랑을 키워왔지만,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아버지와 법정 분쟁을 벌이고 있어 약혼 발표를 미뤘다.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아버지는 오랜 법정분쟁 끝에 지난달 딸의 후견인을 포기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