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 리사가 솔로 데뷔를 앞두고 일찌감치 신기록 사냥에 성공했다.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리사의 솔로 싱글 앨범 'LALISA'는 지난 26일 예약 판매를 시작한 지 나흘 만(8월 30일 기준)에 선주문량 70만 장을 돌파했다.

1차 집계임에도 이미 역대 K팝 여성 솔로 아티스트 단일 음반 예약 판매 최고 수치다. 앨범 발매일까지 약 10일이 남은 만큼 주문량은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측된다.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국내뿐 아닌 미국, 중국, 일본, 유럽, 동남아 등 다양한 국가에서 주문이 쏟아졌다. 글로벌 음악 시장 내 리사의 막강한 존재감을 엿볼 수 있어 그가 써내려갈 K팝 여성 솔로 새 역사가 기대된다.

빼어난 춤 실력과 랩 스킬, 아름다운 외모 삼박자를 모두 갖춘 리사는 그간 블랙핑크 멤버들과 조화를 이루면서도 솔로 파트에서 강한 흡인력을 발휘해왔다.

그런 그가 본인의 이름을 내건 앨범 'LALISA'를 통해 솔로 아티스트로서 역량을 가감 없이 펼칠 예정이어서 주목되는 상황. YG 측은 리사의 정체성을 녹여낸 음악과 이제껏 그가 선보였던 카리스마를 뛰어넘는 최정점의 퍼포먼스를 예고했다.

한편 리사의 'LALISA' 음원은 9월 10일 미국 동부시간 기준 0시, 한국시간으로는 오후 1시 공개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