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베리체리
사진제공=베리체리


가수 CL이 글로벌 에이전시 Satellite414와 계약을 맺고 글로벌 행보를 강화했다.

지난 24일 'SPICY'를 발표하고 솔로 정규앨범 'ALPHA' 프로젝트의 첫발을 뗀 CL은 적극적인 해외 활동을 위해 이번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

Satellite414는 세계적인 뮤지션 아델, 비욘세, 두아리파, 듀란듀란 외에도 사이먼 페그 등 유명 배우들도 소속된 영국 기반의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에이전시다.

CL은 지난 6월 한국 뮤지션으로는 처음으로 독일 베를린의 패션, 아트 매거진 032c의 커버를 장식한 바 있으며, 한국과 미국 외에도 유럽권으로도 활동 영역을 확장해나갈 예정이다

'SPICY'를 통해 여전히 글로벌한 영향력을 확인한 CL은 국내에서도 음악방송을 통해 다시 한번 강렬한 존재감을 발휘했다.

'엠카운트다운', '뮤직뱅크', '쇼!음악중심', '인기가요' 등 데뷔 후 처음으로 연이어 나흘 동안 국내 음악방송 무대에 오른 CL은 방송마다 각기 다른 카리스마를 뽐내며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는 솔로 활동으로는 2013년 '나쁜 기집애' 이후 8년, 2014년 2NE1 활동 이후 7년여 만에 음악방송 무대에 오른 것으로, CL은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독보적인 라이브 실력과 무대 장악력으로 지난 공백을 무색하게 했다.

9월에는 CL의 또 다른 면을 확인할 수 있는 'ALPHA'의 두 번째 싱글이 발표될 예정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