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의 새 앨범 '노이지(NOEASY)'가 선주문 83만 장을 돌파했다.

오는 23일 발매되는 스트레이 키즈의 두 번째 정규 앨범 'NOEASY'는 17일 오후 선주문량 83만 장을 넘어섰다. 이는 전작 'IN生'(인생)의 선주문 수량 30만 장에서 약 53만 장 이상 증가한 수치로, 스트레이 키즈는 'K팝 4세대 선두주자'다운 확고한 위상을 자랑했다.

스트레이 키즈는 직접 만든 음악과 참여도 높은 음반으로 의미 있는 상승가도를 달리고 있다. 작년 6월 17일 발표한 정규 1집 'GO生'(고생)은 발매 5일 전 기준 선주문 20만 장으로 '커리어 하이'를 달성했다. 3개월 뒤인 9월 14일 발표한 정규 1집의 리패키지 음반 'IN生'(인생)은 발매 3일 전 기준 선주문 30만 장을 돌파해 자체 최고 기록을 세웠다.

그리고 약 11개월 만에 발표하는 '노이지'는 정식 발매 6일 전임에도 선주문 83만 장으로 비약적인 증가세를 보이며 또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특히 상승세가 지속되고 있어 발매일까지 선주문량은 더욱 늘어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신곡 '소리꾼' 역시 팀 내 프로듀싱 그룹 쓰리라차(3RACHA)의 방찬, 창빈, 한이 작사, 작곡을 맡았다. 가사는 다른 사람들이 왈가왈부 떠드는 소리에 절대 기죽지 않고 할 말은 하며 줏대를 지키겠다는 메시지를 독창적인 화법으로 풀어냈고, 웅장한 멜로디에 전통 국악의 화려하고도 다양한 소리를 더해 꽉 찬 사운드를 완성했다.

스트레이 키즈가 약 11개월 만에 선보이는 신보 'NOEASY'는 타이틀곡 '소리꾼'을 비롯해 새로운 음악적 조합이 돋보이는 유닛곡, Mnet '킹덤 : 레전더리 워'(이하 '킹덤') 파이널 경연 곡 'WOLFGANG'(울프강), 지난 7월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1위를 차지한 디지털 싱글 '애' 등 총 14곡이 수록된다. 멤버들은 쓰리라차를 필두로 새 앨범 전곡의 곡 작업에 참여해 소장 가치를 높였다.

특히 스트레이 키즈는 올해 6월 '킹덤'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한 이후 처음 발매하는 정규 음반 'NOEASY'를 통해 활약상의 정점을 찍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자체 프로듀싱은 물론 나날이 매력도를 높이는 퍼포먼스와 국내외 팬들의 만족도를 채우는 다채로운 자체 콘텐츠가 인기몰이에 강력한 힘을 싣고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