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온리원오브 리더 러브(박지성·27)가 팀 탈톼한다.

2일 온리원오브 소속사 에잇디 엔터테인먼트는 "러브는 신중한 고민 끝에 온리원오브의 팀 활동을 마무리하기로 결정하고, 원만한 합의를 거쳐 탈퇴 진행 중에 있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탈퇴 이유와 관련 "멤버 본인의 개인적인 일"이라고 전했으며 "탈퇴와 관련 무분별한 추측과 허위사실 유포는 자제해 주시길 부탁린다"고 당부했다.

온리원오브는 2019년 미니 앨범 'dot point jump'(도트 포인트 점프)로 데뷔해 활동했다.
이하 에잇디 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안녕하세요. 에잇디 엔터테인먼트입니다.

그동안 온리원오브의 멤버로 활동해왔던 러브는 신중한 고민 끝에 온리원오브의 팀 활동을 마무리하기로 결정하고, 원만한 합의를 거쳐 탈퇴 진행 중에 있습니다.

많은 응원을 해주셨던 팬들께 이러한 소식을 전하게 되어 진심으로 송구스럽게 생각합니다.

멤버 본인의 개인적인 일인 만큼, 탈퇴와 관련 무분별한 추측과 허위사실 유포는 자제해 주시길 부탁드리겠습니다.

하반기 계획되었던 온리원오브의 모든 일정은 전면 재조정될 예정이며, 팀의 재정비 후 소식을 전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