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장민호 / 사진 = 텐아시아 사진DB
가수 장민호 / 사진 = 텐아시아 사진DB


가수 장민호가 당초 7월을 목표로 신곡 발매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일정을 조정한다.

뉴에라프로젝트 측은 22일 "장민호가 신곡 뮤직비디오를 촬영할 예정이었는데, 일정 조절이 필요한 상태"라며 "격리해제 상황을 살핀 뒤 음원 제작을 마무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장민호는 최근 TV조선 '뽕숭아 학당' 촬영 중 확진자와 접촉, 재검사 끝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치료 중이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