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번째 싱글 ‘Bloom Again’ 이후 약 5개월 만의 신보 발표
무의식 속 자아에 다가가 순수했던 기억을 떠올릴 수 있는 스토리 담아내
13일부터 전 온라인 음원 사이트 통해 감상할 수 있어


피아니스트 이나우가 새로운 디지털 싱글 앨범을 공개한다.

이나우는 오는 13일 두 번째 디지털 싱글 ‘Carsten’s Memories’를 발매한다. 지난 2월 발매했던 첫번째 디지털 싱글 ‘Bloom Again’ 이후 약 5개월 만이다.

‘Carsten’s Memories’는 피아니스트 이나우의 세계관 속 꼬마 유령 ‘Carsten을 주인공으로 한 곡으로, 꼬마 유령 ‘Carsten’이 살아있을 때 느꼈던 행복했던 과거를 떠올리며 노스텔지아를 느끼게 되고, 순간 다시 기억이 흐릿해지면서 행복했던 꿈에서 깨어나는 스토리를 담았다.

섬세하면서도 몽환적인 이나우의 새로운 앨범을 통해 무의식 속 자아에게 한걸음 다가가 순수했던 과거의 추억을 되살려 볼 수 있는 시간을 가져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나우의 더욱 깊고 풍부해진 연주를 만나볼 수 있는 두 번째 싱글 ‘Carsten’s Memories’은 13일부터 전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한편, 피아니스트 이나우는 국내를 비롯해 해외 다수의 콩쿠르를 석권하며, 뛰어난 음악성과 재능을 인정받은 차세대 피아니스트이다. 지난 2019년 방송된 JTBC ‘슈퍼밴드’에 출연해 당당히 3위에 오르며, 대중에게 카리스마 넘치는 무대 위 퍼포먼스로 스타성과 음악성을 증명한 바 있다.

김순신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