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이현, 7월 17일 컴백…빅히트재계약 이후 첫 신곡


'빅히트 뮤직 1호 가수' 이현이 오는 17일 신곡을 발표한다.

이현의 신곡은 지난해 2월 그룹 에이트로 선보인 '또 사랑에 속다' 이후 1년 5개월 만이다. 올 3월 빅히트 뮤직과 재계약 체결 후 처음 발표하는 신곡이란 점에서 이번 노래에 많은 이목이 쏠릴 것으로 기대된다.

이현은 2007년 그룹 에이트로 빅히트 뮤직과 전속계약을 맺고 그해 8월 데뷔 앨범 'The First'를 발표했다. 2009년 발매된 정규 3집 'The Golden Age'의 타이틀곡 '심장이 없어'로 가요계를 휩쓸고 '잘가요 내사랑', ‘울고싶어 우는 사람이 있겠어 (feat. 다이나믹 듀오)’, ‘이별이 온다’, '그 입술을 막아본다'를 연달아 성공시켰다.

2009년 첫 솔로곡 ‘30분 전’을 발표한 이현은 '내꺼중에 최고'까지 히트곡 반열에 올려놓으며 실력파 남성 보컬리스트로 자리 잡았다. 2010년 2AM 창민과 함께 가창한 '밥만 잘 먹더라'가 큰 사랑을 받아 혼성 그룹, 솔로, 남성 듀오 등 전 분야에서 최고의 성적을 거뒀다.

이현은 지난 3월 빅히트 뮤직과 재계약 체결 후 개인 유튜브 채널 '혀니콤보TV'를 개설하면서 팬들과 한층 더 가깝게 소통 중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