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맨-박정은 부른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리메이크
/사진 = 트라이어스 제공
/사진 = 트라이어스 제공


가수 백지영이 이홍기와 호흡을 맞춘 듀엣곡이 공개된다.

백지영과 이홍기는 7일 오후 6시 리메이크 곡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를 발매, 휘몰아치는 폭풍 가창력으로 대중들의 마음을 울릴 예정이다.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원곡은 지난 2006년 포맨과 박정은이 부른 짙은 감성의 발라드로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백지영, 이홍기의 명품 보이스로 재탄생한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는 음원 공개 전, 리릭비디오, 라이브 버전 티저 등을 공개해 많은 화제를 모았다.

공개된 라이브 버전 티저 영상에서 두 사람은 처음 호흡을 맞췄다는 게 믿기지 않을 정도로 완벽한 하모니를 선보였고, 솔직하고 절절한 감성과 소름 돋는 화음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백지영, 이홍기가 부른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는 호소력 짙은 두 사람의 목소리로 많은 이들의 추억을 불러일으키며, 또 한 번 그 시절의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오후 6시 공개.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