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 피해 아동에 기부
"사랑 보답하고자 결심"
선한 영향력 행사
홍지윤 / 사진 = 린브랜딩 제공
홍지윤 / 사진 = 린브랜딩 제공


'미스트롯2' 선 홍지윤이 첫 정산금을 기부하는 의미있는 선행을 펼쳤다.

홍지윤은 지난 22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후원금 전달식에 참여해 1,000만원을 기부했다.

특히 이번 기부는 홍지윤의 활동 첫 정산금으로 진행됐다는 점에서 더욱 큰 의미가 있다. '미스트롯2'를 통해 트롯 바비라는 애칭을 얻으며 주목받고 있는 홍지윤은 정산금을 뜻 깊은 일에 사용하고 싶다는 의지를 밝히며 1,000만원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전달했다.

홍지윤은 "'미스트롯2'를 통해 받은 대중의 큰 사랑에 보답하고자 기부를 결심하게 됐다. 더욱 많은 아동들이 꿈을 포기하지 않고 힘내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는 가수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홍지윤이 전달한 기부금은 범죄피해 위기아동들이 생계를 회복할 수 있도록 긴급지원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미스트롯2'에서 역대급 가창력과 화려한 비주얼을 바탕으로 완성도 높은 무대를 선보여왔던 홍지윤은 최종 선을 차지한 후 최근 각종 방송, 화보, 광고계 등에서 뜨거운 러브콜을 받고 있다.

또 최근엔 '내 딸 하자', '화요청백전' 등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넓은 음악적 스펙트럼을 보여주는 것은 물론 '결혼작사 이혼작곡2' OST를 통해 처음으로 가요를 발표하는 등 색다른 변신을 시도하고 있어 다음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