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빅히트뮤직
사진제공=빅히트뮤직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4개 앨범을 연달아 일본 오리콘 주간 앨범 차트 정상에 올리며 ‘4세대 아이돌 대표주자’의 저력을 과시했다.

16일 일본 오리콘이 발표한 최신 차트에 따르면,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정규 2집 앨범 ‘혼돈의 장: FREEZE’는 6월 21일 자 주간 앨범 차트(2021.06.07 ~2021.06.13)에서 7만 6,806장의 판매량으로 1위에 올랐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작년 5월 발매한 두 번째 미니 앨범 ‘꿈의 장: ETERNITY’를 시작으로 세 번째 미니 앨범 ‘minisode 1 : Blue Hour’, 일본에서 발표한 정규 1집 ‘STILL DREAMING’에 이어 ‘혼돈의 장: FREEZE’까지 4개 앨범을 연속으로 오리콘 주간 앨범 차트 1위에 올려 놓았다.

지난 15일 오리콘이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게재한 기사에 따르면, 4개 앨범 연속 1위에 오른 해외 아티스트로는 사상 네 번째이며, 해외 남성 아티스트로는 역대 두 번째다.

TBS의 프로그램 ‘하야도키’와 ‘아사찬’, CX의 프로그램 ‘메자마시테레비’ 등 일본의 주요 언론들도 이 소식을 집중 보도했다.

앞서 ‘혼돈의 장: FREEZE’의 타이틀곡 ‘0X1=LOVESONG (I Know I Love You) feat. Seori’(제로 바이 원 러브송)은 6월 9일 자 일본 라인뮤직 주간 톱 송 차트(2021.06.02~2021.06.08) 1위에 올랐다. 이 곡은 발매 이튿날 일간 톱 송 차트 1위에 올라 엿새 연속 1위 자리를 지키는 등 일본 내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한편, 일본을 포함해 각종 글로벌 차트에서 돌풍을 이어가고 있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타이틀곡 ‘0X1=LOVESONG (I Know I Love You) feat. Seori’에 이어 후속곡 ‘Magic’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 ‘연타석 홈런’에 도전한다. 이들은 17일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Magic’ 무대를 펼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