뱀뱀 / 사진제공=어비스컴퍼니
뱀뱀 / 사진제공=어비스컴퍼니


뱀뱀이 그룹 갓세븐에서 솔로 가수로서 '청신호'를 켰다.

지난 15일 발표한 뱀뱀의 첫 솔로 앨범 '리본(riBBon)'이 국내외 음원차트 호성적을 기록하고 있다.

동명의 타이틀곡 '리본(riBBon)'이 국내 음원차트 지니에서 실시간 차트 1위를 한 것은 물론 올해 남성 솔로가수로는 처음으로 지붕킥을 기록했다. 뱀뱀은 "한국에서 인정받고 싶다"는 바람에 한 발짝 다가섰다.

이와 함께 글로벌한 영향력을 입증하듯 해외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아이튠즈에서는 34개 지역에서 탑 앨범(Top Album) 차트 1위, 타이틀곡 ‘riBBon’으로 29개 지역에서 탑 송즈(Top songs) 차트 1위를 기록했다.
뱀뱀 / 사진제공=어비스컴퍼니
뱀뱀 / 사진제공=어비스컴퍼니
앨범 발매 당일 유튜브, V LIVE, 쇼핑 LIVE, 페이스북에서 진행된 라이브 쇼케이스에서 74만여 명이 시청한 것은 물론 V LIVE에서는 1억 4천여 만개의 하트를 기록하며 뜨거운 반응을 모았다.

트위터에서는 월드 와이드, 캐나다, 태국, 아랍에미리트, 멕시코 등 11개국에서 트위터 트렌드 1위를 기록했다.

앨범 발매 전부터 그동안 볼 수 없었던 뱀뱀의 다양한 매력이 담긴 콘텐츠와 프로모션으로 기대를 모았던 뱀뱀은 첫 솔로 앨범을 통해 온전히 자신만의 다채로운 매력을 뽐내며 호평을 받고 있다.

'리본'은 쉽고 중독성 있는 멜로디 라인과 희망적인 가사가 돋보이는 곡으로 뱀뱀의 밝고 사랑스러운 에너지를 담아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