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하이브
사진제공=하이브


그룹 방탄소년단이 오는 13일과 14일, 팬미팅 'BTS 2021 MUSTER 소우주' 공연으로 전 세계 아미를 만난다.

온라인 스트리밍 방식으로 진행되는 'BTS 2021 MUSTER 소우주'는 방탄소년단이 전 세계 팬들과 함께 데뷔 8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준비한 공연으로, 방탄소년단의 데뷔일에 맞춰 매년 팬들과 함께 즐기는 축제 '페스타(FESTA)'의 피날레를 'BTS 2021 MUSTER 소우주'가 화려하게 장식한다.

■ 야외 무대에서 펼쳐지는 올 라이브…방탄소년단과 아미만의 페스티벌!

'BTS 2021 MUSTER 소우주'는 2019년 이후 2년 만에 개최되는 만큼 팬들과 방탄소년단이 마음껏 즐길 수 있는 '축제'에 초점을 맞췄다.

비록 아미를 관람석에 직접 초대할 수는 없는 온라인 방식이지만 무대 자체는 실내를 벗어나 페스티벌 규모의 야외 무대로 마련되며, 올 라이브 방식으로 전 세계 팬들에게 웅장한 멋과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화면 너머의 팬들에게 페스티벌 특유의 활기찬 분위기와 눈앞에서 펼쳐지는 듯한 생생한 현장감을 고스란히 전달하는 것이 포인트다.

■ 특별한 이벤트+4K/HD 멀티뷰…아미 참여로 이뤄지는 진정한 소통

이번 팬미팅의 핵심은 오프라인 공연의 감동과 즐거움을 살리는 것. 지난해 10월 온라인 콘서트 'BTS MAP OF THE SOUL ON:E' 당시 구현됐던 증강현실(AR), 확장현실(XR) 등 최첨단 기술을 쓰기보다는 팬들이 마치 공연장에서 방탄소년단과 함께 즐기고 호흡하는 것처럼 느낄 수 있도록 하는 데 초점이 맞춰졌다.

여전한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으로 인해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아쉬움은 4K/HD의 선명한 고화질과 현장감을 더할 수 있는 '멀티뷰'가 대체한다. 팬들이 직접 6개의 화면 중에서 보고 싶은 화면을 실시간으로 선택해 감상할 수 있는 '멀티뷰' 서비스는 다양한 시각을 제공함으로써 관객들에게 실제 콘서트장에 있는 듯한 생동감을 불어넣는다.

또한, 'BTS 2021 MUSTER 소우주'는 온라인 스트리밍 방식의 한계를 탈피하기 위해 관객 참여 기술을 도입한다. 사전에 준비된 '아미 온 에어(ARMY on Air)'와 '아미 인 에코(ARMY IN ECHO)'라는 팬 이벤트가 그것이다.

'아미 온 에어'는 온라인 라이브 스트리밍 도중 무대의 LED 화면에 방탄소년단 공연을 즐기는 팬들의 모습을 띄우는 이벤트로, 사전 공모를 통해 '아미 온 에어'에 참여하는 팬들은 공연의 일부가 돼 방탄소년단과 호흡하게 된다. '아미 인 에코'는 방탄소년단의 노래를 따라 부르거나 공식 응원법을 녹음한 팬들의 목소리를 공연 중에 들려 주는 이벤트다.

■ 월드투어 버전+최초 공개…'BTS 2021 MUSTER 소우주'만을 위한 무대

방탄소년단은 'BTS 2021 MUSTER 소우주' 둘째 날 공연의 부제를 '월드투어 버전'으로 정했다. 전 세계 팬들에게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사하기 위해 첫날 공연과 세트리스트 일부를 다르게 구성한다.

특히, 'BTS 2021 MUSTER 소우주'를 통해 최초 공개되는 곡들도 있다. 앞서 지난 8일 방탄소년단은 공식 SNS를 통해 이번 팬미팅의 세트리스트에 대한 힌트를 공개해 많은 팬들의 기대와 궁금증을 높였다. 지금까지 공연에서는 한 번도 보여 준 적 없는, 오직 팬들을 위한 스페셜 퍼포먼스가 준비돼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