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 사진=방탄소년단 공식 인스타그램
방탄소년단 뷔 / 사진=방탄소년단 공식 인스타그램


방탄소년단 뷔가 필름카메라의 레트로 분위기속에서도 극강 미모를 자랑하며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다.

지난 26일 방탄소년단 공식 인스타그램에 멤버들의 필름 카메라 포토가 게재됐다.

뷔는 각도와 조명을 가리지 않고 수려한 미모를 자랑하며 폭발적인 호응을 받고 있다. 또한 브라운 헤어에, 화이트 바탕에 깃을 블랙으로 포인트 준 파워 숄더 재킷을 입고 고개를 살짝 든 채 한손으로 브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로우샷임에도 작고 매끄러운 얼굴에 강하게 뚜렷한 이목구비가 한층 선명하게 드러나면서 빚은 듯한 조각 같은 잘생김과 아우라를 발산하며 더욱 생생하게 빛나며 감탄을 자아냈다. 갸름한 얼굴선을 따라 길게 뻗어 내린 굵은 목선은 아름다운 이목구비에 섹시한 남성미를 더해주며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정면에서 강하게 들어오는 조명조차 본인의 아우라인 양 소화해내면서 깊은 눈매와 높은 콧대의 입체감을 뽐내며 화면을 압도해 타고난 화보 장인의 면모를 뽐냈다.

뷔의 카메라 포토는 폭발적 반응을 얻으며 19시간 만에 400만 '좋아요'를 달성, 30일 현재 476만 '좋아요'를 돌파하며 SNS 최강자다운 위용을 자랑했다.

팬들은 "어떤 환경에서도 잘생겼다", "조명도 이기는 비주얼", "나른하면서 긴장감 동시에 풍기는 분위기가 압도적" 등 반응을 보였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