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광, 24일 1년 만에 싱글 '한 걸음씩 발맞춰서' 발매
가수 홍대광/ 사진 =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가수 홍대광/ 사진 =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가수 홍대광이 발라드 바람이 분 봄 가요계에 대해 말했다.

홍대광은 25일 새 싱글 '한 걸음씩 발 맞춰서' 발매 기념 인터뷰에서 1년 만에 컴백한 소감을 밝혔다.

홍대광은 최근 가수 성시경과 정승환 등 발라드 가수들이 많이 컴백한 것과 관련 "정말 훌륭한 가수분들이 나오시는데, 요즘은 항상 어느 때나 음원 강자들이 앨범을 발매한다"며 "피해갈 수 없는 경쟁이다. '누가 언제 음반을 냈다' 그런 것에 예민해지지는 않는 거 같다"고 말했다.

이어진 '역주행했으면 하는 곡이 있냐'는 질문에 홍대광은 "요즘 차트는 정말 알 수 없는 거 같다. 저에게도 그런 기회가 온다면, 제 노래 중 '답이 없었어' 다시 한번 역주행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또, "제가 작업한 노래들, 제가 마음을 담았던 노래들이 역주행하면 좋겠다는 생각이 든다. 무슨 곡이든 다시 사랑 받을 수 있다면 그것으로 만족한다"고 미소 지었다.

최근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와 관련 홍대광은 "MSG워너비를 뒤늦게 보게 됐는데, 출연할 수 있었다면 너무 좋았을 거 같다는 생각을 한다"며 "기회가 된다면 꼭 나가보고 싶다. 재미있을 거 같다"고 말했다.
가수 홍대광/ 사진 =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가수 홍대광/ 사진 = 씨제스엔터테인먼트
홍대광은 지난 24일 오후 6시 싱글 '한 걸음씩 발맞춰서'를 발매했다. 이 곡은 앞서 홍대광의 히트곡 '잘됐으면 좋겠다'에 이은 긍정 힐링송으로, 연인과 손잡고 걷는 평범한 일상과 따뜻한 햇볕을 경쾌하게 노래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