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마마 6월 컴백 확정
9년 만에 원년 멤버 뭉친다
빅마마 티저.사진제공=(주)카카오엔터테인먼트
빅마마 티저.사진제공=(주)카카오엔터테인먼트


보컬 그룹 빅마마가 9년 만에 완전체로 출격한다.

24일 소속사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빅마마의 새로운 로고를 선보이며 “빅마마가 원년 멤버 4명 모두 참여하는 완전체 컴백을 확정 짓고 약 9년 만에 음악 팬들의 곁으로 돌아온다”고 밝혔다.

2003년 'Break Away(브레이크 어웨이)'로 데뷔한 빅마마는 신연아, 이지영, 이영현, 박민혜로 구성된 4인조 그룹으로, 데뷔와 동시에 국내 최고의 여성 보컬 그룹으로 자리매김하며 ‘배반’, ‘거부’, ‘여자’, '안부'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배출했다.

2012년 디지털 싱글 '서랍정리'를 발표하며 9년간의 활동을 마무리 지어 많은 아쉬움을 자아냈던 빅마마는 최근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에서 'MSG워너비' 프로젝트의 경연곡으로 빅마마의 '체념'이 선정되어 화제가 되는 등 활동을 멈춘 기간에도 기존 히트곡들이 꾸준한 사랑을 받아왔다.

활동 당시 특유의 폭발적인 성량과 독보적인 감성으로 당시 많은 팬들에게 깊은 존재감으로 자리매김 했던 빅마마이기에 9년만의 컴백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빅마마 멤버 4명은 6월 컴백을 앞두고 신곡 제작에 직접 참여하는 등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