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13·14일 개최
데뷔 8주년 기념
전세계 '아미' 만난다
방탄소년단 / 사진 = 하이브 제공
방탄소년단 / 사진 = 하이브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이 내달 데뷔 8주년 기념 공연을 개최한다.

방탄소년단은 22일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Weverse)와 공식 SNS에 안내문을 올려 팬미팅 'BTS 2021 MUSTER 소우주' 공연 개최 소식을 알렸다.

'BTS 2021 MUSTER 소우주'는 오는 6월 13일과 14일 온라인 스트리밍 방식으로 진행되며, 방탄소년단이 전 세계 팬들과 데뷔 8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준비한 공연이다. 특히, 14일 공연은 첫날 공연과 세트리스트 일부를 바꾼 월드 투어 버전으로 펼쳐진다.

방탄소년단은 2014년부터 글로벌 팬미팅 'MUSTER'를 개최해 왔으나, 작년에는 전 세계 팬데믹 상황으로 인해 오프라인 공연이 아닌, 기존 콘서트와 팬미팅 실황을 담은 온라인 스트리밍 축제 '방에서 즐기는 방탄소년단 콘서트(방방콘)'와 실시간 라이브 공연 '방방콘 The Live' 등 온택트(On-Contact) 형식의 공연을 통해 전 세계 아미를 만났다. 2년 만에 'MUSTER' 공연으로 아미를 다시 만나게 되는 것.

'BTS 2021 MUSTER 소우주' 예매 관련 자세한 사항은 추후 공지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