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中팬클럽, 대륙의 스케일의 팬덤응원 '컴백 'butter' TV광고 9회 송출'


방탄소년단(BTS) 정국의 중국 팬클럽이 'butter' 컴백을 기념해 대륙의 스케일의 TV광고를 진행한다.

정국의 중국 최대 팬클럽 '정국 차이나'는 지난 20일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24일(한국시간) 오전 9시부터 엠넷에서 독점 생중계되는 '2021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BBMAs) 방송 중 정국의 TV 광고를 송출한다고 전했다.
방탄소년단 정국 中팬클럽, 대륙의 스케일의 팬덤응원 '컴백 'butter' TV광고 9회 송출'
방탄소년단은 이날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새 디지털 싱글 'Butter'의 컴백 무대를 전세계 최초로 공개한다. '정국 차이나'는 시상식 전과 중간, 그리고 방송이 끝난 후 9회 정국의 광고를 내보내 팬덤 화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정국 차이나'는 지난 3월 그래미 어워드(Grammy Awards) 노미네이트와 퍼포머로서 무대에 오르는 영광을 응원하기 엠넷에서 본방송 때 3회, 재방송 때 9회, 총 12회에 걸쳐 정국의 TV 광고를 송출한 바 있다.
방탄소년단 정국 中팬클럽, 대륙의 스케일의 팬덤응원 '컴백 'butter' TV광고 9회 송출'
'정국 차이나'는 올해 다가오는 9월 1일 정국의 생일을 맞이해 서포트 모금을 진행했다. 38일 간 모금액이 무려 600만 위안(약 10억 400만원)에 달한다고 공식 계정을 통해 밝히기도 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