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서유리 인스타그램
/사진 = 서유리 인스타그램


방송인 서유리가 자신의 외모 품평에 돌직구를 날렸다.

19일 서유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몇 장 잘 나올 수도 있는 건데 왜들 그래요? 다이어트 한 건 사실이고"라고 적으며 자신에 대한 댓글에 대응했다.

그러면서 "남의 얼굴에 마구 왈가왈부 하는 일은 무례한 일이에용"이라고도 덧붙였다.

앞서 서유리는 근황 사진을 공개했는데, 일부 네티즌들이 성형설을 제기하는 등 불쾌한 댓글의 반응에 직접 반응한 것이다.

서유리는 2008년 대원방송 성우 1기로 데뷔해 '마이 리틀 텔레비전' 등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유명세를 얻었다. 2019년 8월 최병길 PD와 결혼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