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부터 발라드까지 섭렵... 임영웅, '아로하' 100만뷰 돌파


임영웅이 ‘사랑의 콜센타’에서 부른 '아로하' 무대 영상이 유튜브 조회수 100만뷰를 넘어섰다.

임영웅은 작년 5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영웅이 자장가 아로하오직 너를 위한 •' 이란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이 영상에는 TV조선 예능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에서 임영웅이 부른 아로하 무대 장면이 담겼다. 이 영상은 12일 기준 조회수 100만을 넘어섰다. 임영웅은 무대에서 특유의 듣기 좋고 편안한 목소리로 '아로하'를 불러 듣는 이들의 마음을 녹였다.


사실 임영웅은 트롯가수로 전향하기 이전, 발라드 가수를 준비했다. 하지만 데뷔 기회를 잡을 수 없었고, 편의점에서 함께 아르바이트를 하던 어른들이 임영웅이 트롯을 부르는 것을 좋아하자 트롯곡 ‘내 나이가 어때서’로 지역가요제에 참여해 상을 받았다. 이후 트롯곡으로 가요제에 참석해 상을 휩쓸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