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빅히트뮤직
사진제공=빅히트뮤직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새 앨범 '혼돈의 장: FREEZE' 선주문량이 52만 장을 돌파, 차원이 다른 역대급 컴백을 예고하고 있다.

6일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두 번째 정규 앨범 ‘혼돈의 장: FREEZE’의 선주문량이 지난 5일 기준으로 52만 장을 넘어섰다. 이는 예약 판매를 시작한 지난 4월 30일부터 엿새 동안의 국내외 선주문량을 집계한 수치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앨범 선주문량 자체 기록을 경신하며 새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특히 지난해 10월 발매된 세 번째 미니앨범 'minisode1 : Blue Hour'의 경우 약 2주 만에 선주문량 30만 장을 넘어섰으나, 이번에는 일주일도 채 지나지 않아 '하프 밀리언'을 달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전 앨범 대비 무서운 속도로 자체 신기록을 세우며 '4세대 아이돌 대표 주자'의 면모를 과시하고 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오는 31일 컴백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