멤버들 당혹 입장
"상업 목적 수단, 유감"
17년 역주행 '기염'
SG워너비 김용준 이진호 이석훈 / 사진 = MBC 제공
SG워너비 김용준 이진호 이석훈 / 사진 = MBC 제공


남성그룹 SG워너비 측이 전국투어 콘서트 라이브 실황 음원 발매에 대해 난색을 표했다.

5일 SG워너비 멤버 김용준, 김진호, 이석훈의 각 소속사 더블에이치티엔이, 목소리엔터테인먼트, C9엔터테인먼트 측은 "SG워너비 전국투어 콘서트 라이브 실황 음원 'Do you remember' 발매는 SG워너비(김용준, 김진호, 이석훈)를 비롯해 멤버들의 소속사와도 어떠한 사전 협의도 거치지 않은 사안"이라고 전했다.

이어 "5일 언론 보도를 통해 처음 접한 소식에 당혹감을 감추기 어렵다"라며 "상업적 목적의 수단으로 SG워너비를 이용하는 비도덕적인 행위에 강한 유감을 표명하는 바이며, 관련 음원 발매는 SG워너비와는 전혀 관련이 없다"라고 해명했다.

또, 과거 음원 제작자가 SG워너비의 음원 수익금을 음원 유통사로부터 정산받지 못해 소송을 제기한 내용에 대해 "멤버들과는 아무런 관련이 없는 법정 다툼이라는 사실도 명백히 밝힌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SG워너비는 MBC '놀면 뭐하니?' MSG워너비 프로젝트에 출연, 과거 대표곡 무대를 꾸미며 방송 이후에도 폭발적인 화제성을 불러왔다. 데뷔곡 'Timeless'가 인기 역주행을 보이며 최근 음악 프로그램에서 17년 만에 1위 후보에 오르기도 했다.

전문

안녕하세요.

더블에이치티엔이(김용준), 목소리엔터테인먼트(김진호), C9엔터테인먼트(이석훈)입니다.

금일 보도된 SG워너비 전국투어 콘서트 라이브 실황 음원 ‘Do you remember’ 발매에 관한 입장 드립니다.

SG워너비 전국투어 콘서트 라이브 실황 음원 ‘Do you remember’ 발매는 SG워너비(김용준, 김진호, 이석훈)를 비롯해 멤버들의 소속사와도 어떠한 사전 협의도 거치지 않은 사안입니다.

오늘(5일) 언론 보도를 통해 처음 접한 소식에 당혹감을 감추기 어렵습니다.

상업적 목적의 수단으로 SG워너비를 이용하는 비도덕적인 행위에 강한 유감을 표명하는 바이며, 관련 음원 발매는 SG워너비와는 전혀 관련이 없습니다.

또한 과거 음원 제작자가 SG워너비의 음원 수익금을 음원 유통사로부터 정산받지 못해 소송을 제기했다는 것 역시 멤버들과는 아무런 관련이 없는 법정 다툼이라는 사실도 명백히 밝힙니다.

다시 한번 SG워너비를 아껴주시는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