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처음' 이후 10년 만 정규 앨범
가수 성시경 /사진 = 에스케이재원
가수 성시경 /사진 = 에스케이재원


가수 성시경이 10년 만에 가요계에 컴백한다.

4일 소속사 에스케이재원은 “성시경이 오는 21일 정규 8집 ‘ㅅ(시옷)’을 발매한다”고 밝혔다.

‘ㅅ(시옷)’은 성시경이 2011년 9월 발매한 ‘처음’ 이후 약 10년 만에 선보이는 정규 앨범이다. 성시경은 개인 SNS를 통해 뮤직비디오 촬영 소식 및 안무 연습 등 신보와 관련된 근황을 틈틈이 전하며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 바 있다.

성시경은 그동안 특유의 부드러운 음색과 섬세한 감정 표현으로 ‘명품 발라더’ ‘발라드 황제’ 등 수식어를 얻으며 대중의 큰 사랑을 받아왔다. ‘두 사람’ ‘희재’ ‘거리에서’ ‘내게 오는 길’ 등 히트곡을 비롯해 최근 발표한 ‘And we go’(앤 위 고), 아이유와 함께 부른 ‘첫 겨울이니까’까지 꾸준한 음악 활동을 이어 왔다.

최근에는 ‘볼빨간 신선놀음’ ‘온앤오프’ ‘신과 함께’ 등 예능에서 MC로 활약하고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대중과 소통하는 등 친근한 매력을 선사하고 있다.

정규 8집으로 돌아온 성시경은 한층 더 무르익은 매력과 색다른 모습을 선사할 것으로 음악 팬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