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엔하이픈 /사진 = 빌리프랩
그룹 엔하이픈 /사진 = 빌리프랩


그룹 ENHYPEN(엔하이픈)이 일본 오리콘 주간 차트 정상을 차지하며 자체 최고 기록 경신을 이어가고 있다.

4일 오리콘 차트의 발표에 따르면, ENHYPEN의 미니 2집 'BORDER : CARNIVAL'(보더 : 카니발)은 10일 자(2021.04.26~2021.05.02) 주간 음반 차트 1위를 기록했다.

음반 판매량도 큰 폭으로 증가해 일본 내 한층 높아진 위상을 입증했다. 'BORDER : CARNIVAL'의 첫 주 판매량은 8만 3,218장으로, 같은 기간 데뷔 앨범이 세운 기록 7만 1,000장을 훨씬 상회한다.

ENHYPEN은 지난해 11월 발매된 데뷔 앨범 'BORDER : DAY ONE'(보더 : 데이 원)으로는 오리콘 주간 음반 차트에서 최고 2위(2020.11.30~2020.12.06)를 기록, 정상 문턱에서 아쉬움을 달랜 바 있다.

ENHYPEN은 국내외 모든 음반 및 음원 차트에서 자체 최고 기록을 새로 쓰며 '레코드 브레이커'의 면모를 과시 중이다.

한터차트 기준 발매 후 일주일 간 앨범 판매량은 38만 4,699장으로 전작 대비 10만 장 넘게 증가했다. 이는 지난해 데뷔한 그룹 중 최고 성적이자 올해 컴백한 남성 그룹의 동일 기간 앨범 판매량 집계 중에서도 최다 기록이다.

ENHYPEN은 데뷔 후 처음으로 한터차트 주간 음반 차트(2021.04.26~2021.05.02)와 가온차트 주간 리테일 앨범 차트(2021.04.25~2021.05.01) 정상에 올랐다. 또, 4일(오전 6시까지 기준) 27개 국가/지역의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1위를 기록해 해당 차트에서도 데뷔 앨범보다 좋은 성적표를 받았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