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지은, 조영수가 만든 데뷔곡 듣고 폭풍 눈물
가수 양지은 /사진 = 린브랜딩
가수 양지은 /사진 = 린브랜딩


‘미스트롯2’ 진 양지은이 5월 컴백을 확정지으며, 화려한 ‘트롯퀸’의 탄생을 알렸다.

3일 린브랜딩 측은 “’미스트롯2’에서 진을 차지한 양지은이 정식 데뷔 싱글을 오는 14일 발매한다”고 발표했다.

양지은의 데뷔 곡은 마스터였던 조영수 프로듀서의 곡으로, 조영수는 양지은에게 가장 잘 어울리는 맞춤형 곡을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는 후문이다.

특히 양지은은 조영수와 만난 자리에서 자신의 데뷔곡을 들은 후 감동적인 멜로디와 진심이 담긴 가사에 감명받아 그 자리에서 ‘폭풍 눈물’을 흘렸다고. 양지은, 조영수의 시너지가 발휘될 이번 작품에 더욱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양지은의 데뷔곡은 그녀 특유의 한이 서린 보이스가 잘 드러난 곡으로 알려졌다. 양지은이 그간 묵직하면서도 가슴을 울리는 가창력으로 전국민적인 사랑을 받았던 만큼 앞으로의 활약에도 기대가 쏠린다.

또한 ‘미스트롯2’에서 드라마 같은 스토리를 써내려가며 ‘기적의 신데렐라’로 등극하며 진을 차지한 양지은이 정식 데뷔 후에는 독보적인 ‘트롯퀸’으로 성장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최근 양지은은 TV CHOSUN ‘내딸하자’, ‘화요청백전’ 등의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양지은은 우아하고 품격을 갖춘 외모로 생애 첫 뷰티 모델로 전격 발탁됐으며, 제주 홍보대사로 위촉되기도 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