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아티스트 기대
한복 스타일링 '눈길'
"더 잘해야 한다는 마음"
그룹 위아이 / 사진 = MBC M 영상 캡처
그룹 위아이 / 사진 = MBC M 영상 캡처


그룹 위아이(WEi)가 다채로운 무대로 차세대 글로벌 아티스트로서의 자격을 증명했다.

위아이(장대현, 김동한, 유용하, 김요한, 강석화, 김준서)는 28일 오후 방송된 MBC M 'NEXT GENERATION LIVE Vol.2'에 출연해 무대를 꾸몄다.

이날 위아이는 김동한의 독무부터 완전체 '모 아님 도' 무대, 엑소의 'Love Shot' 스페셜 무대 등을 통해 강렬하면서도 절제된 섹시미를 선보였다.

먼저 김동한은 국악 리듬이 가미된 'Intro: Challenge'에 맞춰 독무를 펼쳤다. 한복 스타일링과 맨발로 나선 김동한은 혼자서도 스테이지를 가득 채우며 다음 무대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이어 위아이는 완전체로 '모 아님 도' 무대를 꾸몄다. 화이트&블랙 스타일링으로 세련된 멋과 시크한 매력을 높인 위아이는 파워풀한 칼군무와 퍼포먼스로 무대를 부술 듯한 에너지를 뽐냈다. 여기에 안무, 보컬, 비주얼 등 무엇 하나 빠지지 않는 무대를 펼쳐내며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더불어 위아이는 스페셜 스테이지로 엑소의 'Love Shot' 무대를 꾸미며 K-POP 팬들의 마음을 흔들었다. 위아이는 "더 잘해야 한다는 마음이 있다"라고 부담감을 털어놓기도 했지만, 탄탄한 기본기와 연습을 통해 'Love Shot' 무대를 완벽히 꾸며냈다.

한편, 위아이는 지난 2일 두 번째 미니앨범 'IDENTITY : Challenge(아이덴티티: 챌린지)' 활동을 마무리한 뒤 각종 예능 프로그램과 콘텐츠를 통해 활발히 활동 중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