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28일 데뷔 앨범 '이슈 메이커' 발매
스나이퍼 콘셉트, 타이틀곡 '그라타타'

"음원차트 1위가 목표, 핫이슈가 핫이슈했다"
홍승성 걸그룹' 핫이슈, 음원 1위 꿈꾸는 스나이퍼 '그라타타' 핫데뷔 [종합]


7인조 신인 걸그룹 핫이슈(HOT ISSUE, 나현 메이나 형신 다나 예원 예빈 다인)가 스나이퍼가 되어 가요계 정상을 정조준한다.

핫이슈는 28일 오후 2시 첫 번째 미니앨범 'ISSUE MAKER'(이슈 메이커) 발매 기념 온라인 데뷔 쇼케이스를 열어 대중들에 첫 인사를 건넸다.

이날 핫이슈 리더 나현은 "멤버들과 연습하다가 쇼케이스를 하게 되니 감회가 새롭다"며 "데뷔하는 게 실감난다. 멤버들과 데뷔할 수 있어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밖에 외국인 멤버 메이나, 형신, 다나, 예원 등도 새롭게 시작하는 가운데, 설레고 긴장되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첫 데뷔 쇼케이스라 떨리고 긴장된다. 멤버들 의지하면서 멋있는 무대 만들겠다"고 예빈이 말했고, 마지막으로 다인은 "데뷔가 실감나면서도 떨린다. 멤버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행복하다. '그라타타' 무대 부수고 오겠다"며 주먹을 불끈 쥐었다.
홍승성 걸그룹' 핫이슈, 음원 1위 꿈꾸는 스나이퍼 '그라타타' 핫데뷔 [종합]
이번 타이틀곡 '그라타타'(GRATATA)는 휘파람 소리가 인상적인 업템포 댄스곡으로 강렬한 신스 사운드와 퍼커션 사운드가 곡의 강렬함을 더했다. 핫이슈는 총 소리의 의성어인 '그라타타'를 통해 대중들을 사로잡는 스나이퍼로 변신해 음악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겠다는 각오다.

이와 관련 핫이슈는 "저희가 총으로 대중들을 조준하는 포인트 안무가 있다"며 "저희 퍼포먼스가 가장 큰 장점이라고 생각하고 있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홍승성 걸그룹' 핫이슈, 음원 1위 꿈꾸는 스나이퍼 '그라타타' 핫데뷔 [종합]
핫이슈는 약 30년간 가요계 몸 담으며 포미닛, 비스트 등을 발굴한 홍승성 회장이 S2엔터테인먼트 설립 후 처음 선보이는 신인 걸그룹. 팀명 '핫이슈'에는 훌륭한 이슈를 만들어 내는 스타가 되겠다는 당찬 포부가 담겼다.

예원은 '핫이슈'란 팀명에 대한 첫 인상으로 "듣자마자 기억이 잘 나고 매력적이라고 생각했다"며 "이름처럼 '핫이슈가 핫이슈했다'는 말을 듣고 싶었다"고 말했다.

핫이슈만의 특징에 대해 예원은 '각 멤버들의 포지션이 없다'고 했다. 예원은 "멤버 모두가 정확히 정해진 포지션 없이 댄스, 보컬, 랩을 하고 있다"며 "매번 성장하고 색다른 모습을 보여줄 수 있는 것이 특징이자 매력이다"고 설명했다.

그 이유에 대해 형신은 "멤버별로 각자 포지션을 정하지 않은 이유는 멤버 모두가 랩 보컬 댄스가 가능하기 때문"이라며 "목표는 모든 멤버가 메인보컬, 메인 래퍼, 메인댄서가 되는 것"이라고 했다.
홍승성 걸그룹' 핫이슈, 음원 1위 꿈꾸는 스나이퍼 '그라타타' 핫데뷔 [종합]
S2엔터테인먼트의 첫 그룹으로 나서는 부담감에 대해서는 "첫 그룹이란 부담감이 없다고 하면 거짓말이지만 회장님은 물론 많은 분들이 도와주셔서 무대에 집중할 수 있었다"며 "첫번째 타자란 부담을 갖고 좋은 출발이 되자는 마음으로 준비했던 거 같다"고 미소 지었다.

홍승성 회장은 멤버들에 대한 조언으로 '겸손'을 강조했다. 핫이슈는 "회장님께서 감사를 잊지 않고 겸손하게 임하면 좋겠다고 하셨다"며 "늘 상기하려고 노력한다. 주변 분들에게 감사를 잊지 않는 아티스트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나현은 EXID의 하니를 롤모델로 꼽으며 "무대에서 순간적으로 몰입하는 모습 본받고 싶다"고 했고, 메이나는 "블랙핑크 리사 선배님을 정말 좋아한다. 춤을 정말 잘 추신다"고 팬심을 감추지 못했다.

형신은 2NE1의 CL을 꼽으며 "뿜어져 나오는 아우라가 정말 멋있고 본받고 싶다"고 미소 지었다. 다나는 "화려한 퍼포먼스와 무대 장악력, 또 패션까지 멋지게 소화해 내시는 제니 선배님"이라고 소개했다. 예원은 아이유를 꼽으며 "많은 분야에서 왕성하게 활동하고 계신 모습 본받고 싶다"고 했다. 예빈은 오마이걸 유아, 다인은 제시를 롤모델로 꼽았다.
홍승성 걸그룹' 핫이슈, 음원 1위 꿈꾸는 스나이퍼 '그라타타' 핫데뷔 [종합]
형신은 데뷔한 이번 활동의 목표에 대해 "핫이슈의 첫 발걸음인 만큼 큰 의미다"며 "좋은 핫이슈를 만드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또, "이번 활동으로 인해서 저희 핫이슈가 많은 대중에게 각인되어서 음원차트 1위를 했으면 좋겠다"고 꿈꿨다.

끝으로 "저희 핫이슈가 만능돌, 실력파란 수식어가 붙었으면 좋겠다"며 "'핫이슈가 핫이슈했다'는 말을 듣고 싶다"고 바랐다.

핫이슈의 데뷔 앨범 '이슈 메이커'와 타이틀곡 '그라타타'는 이날 오후 6시 발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