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승성 걸그룹 핫이슈, 28일 '그라타타' 데뷔
핫이슈 다인 "데뷔 떨리고 행복해, '그라타타' 무대 부수겠다"


7인조 신인 걸그룹 핫이슈(HOT ISSUE, 나현 메이나 형신 다나 예원 예빈 다인)가 떨리는 데뷔 소감을 전했다.

핫이슈는 28일 오후 2시 첫 번째 미니앨범 'ISSUE MAKER'(이슈 메이커) 발매 기념 온라인 데뷔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핫이슈 리더 나현은 "멤버들과 연습하다가 쇼케이스를 하게 되니 감회가 새롭다"며 "데뷔하는 게 실감난다. 멤버들과 데뷔할 수 있어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유일한 외국인 멤버 메이나는 "메이나 열심히 준비했으니까 예쁘게 봐주시면 좋겠다"고 했고, 형신은 "쇼케이스 시작하니까 데뷔한다는 게 실감이 나는 거 같다. 긴장되지만 예쁘게 봐달라"고 인사했다.

다나는 "기다리고 기다리던 데뷔를 멤버들과 함께 하게 되어 설레고 기대된다"고 했고, 예원은 "아직까지 믿기지 않고 설레고 기대되고 긴장된다"며 "열심히 한 만큼 멋진 무대 보여드리겠다"고 했다.

"첫 데뷔 쇼케이스 떨리고 긴장된다. 멤버들 의지하면서 멋있는 무대 만들겠다"고 예빈이 말했고, 마지막으로 다인은 "데뷔가 실감나면서도 떨린다. 멤버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행복하다. '그라타타' 무대 부수고 오겠다"며 주먹을 불끈 쥐었다.
핫이슈 다인 "데뷔 떨리고 행복해, '그라타타' 무대 부수겠다"
타이틀곡 '그라타타'(GRATATA)는 휘파람 소리가 인상적인 업템포 댄스곡으로 강렬한 신스 사운드와 퍼커션 사운드가 곡의 강렬함을 더했다.

핫이슈는 총 소리의 의성어인 '그라타타'를 통해 대중들을 사로잡는 스나이퍼로 변신해 음악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겠다는 포부다.

핫이슈는 약 30년간 가요계 몸 담으며 포미닛, 비스트 등을 발굴한 홍승성 회장이 S2엔터테인먼트 설립 후 처음 선보이는 신인 걸그룹이다. 팀명 '핫이슈'에는 훌륭한 이슈를 만들어 내는 스타가 되겠다는 당찬 포부가 담겼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