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의 백현이 '딜라이트(Delight)'에 이어 '밤비(Bambi)'도 밀리언셀러를 기록하며 통산 7번째 밀리언셀러에 등극하는 쾌거를 거뒀다.

3월 30일 출시된 백현의 세 번째 솔로앨범 '밤비'는 지난 주까지 총 100만 6835장(4월 18일 기준)의 판매고를 기록, 발매 20일만에 음반 판매량 100만장을 돌파해 '원톱 솔로'다운 백현의 초강력 파워를 재입증했다.

백현은 지난해 5월 발표한 '딜라이트'로 솔로 앨범 첫 밀리언셀러에 등극해 한국 대중가요사에서 서태지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그룹과 솔로 앨범 모두 밀리언셀러에 오르는 진기록을 세웠다. 이번 앨범으로 솔로 앨범 2연속 음반 판매량 100만장을 넘어 더블 밀리언셀러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백현은 그룹 엑소 멤버로서 5장의 앨범이 음반 판매량 100만장을 넘어 퀸터플 밀리언셀러에 올랐으며, 솔로 가수로서도 밀리언셀러 기록을 이어가며 통산 7번째 밀리언셀러에 등극해 변함없는 위상과 최정상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에 백현은 "가장 먼저 우리 엑소엘! 팬 여러분께 감사드리고, 저를 떠올리셨을 때 유쾌, 상쾌, 통쾌한 좋은 감정들이 먼저 떠오를 수 있도록 늘 노력하겠습니다. 사랑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앞서 '밤비'는 국내 음반 차트 1위 석권은 물론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전 세계 60개 지역 1위, 중국 QQ뮤직 및 쿠거우뮤직 디지털 앨범 판매 차트 1위, 유나이티드 월드 차트 1위를 차지하는 등 글로벌한 호응을 얻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