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보이그룹 데뷔 프로젝트 '주목'
YG엔터테인먼트, 신인 보이그룹 합류 멤버 오디션 진행
YG엔터테인먼트, 신인 보이그룹 합류 멤버 오디션 진행


YG엔터테인먼트가 빅뱅, 위너, 아이콘, 트레저의 계보를 이을 새 보이그룹 멤버를 찾는다.

YG엔터테인먼트는 4월 12일부터 오는 5월 23일까지 '뉴 보이 그룹 오디션 앳 홈(NEW BOY GROUP AUDITION at HOME)'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모집 대상은 전 세계 모든 나라의 2002년생부터 2010년생까지의 남자로, 소속사 등 계약 관계가 없는 자에 한해 지원 가능하다. 지원자는 보컬, 댄스, 랩, 비주얼, 끼 가운데 가장 자신 있는 분야를 선택해 실력을 발휘하면 된다.

YG는 글로벌 언택트 시대답게 오디션 접근성을 높였다고 강조했다. 누구나 쉽게 구글폼에 접속, 희망하는 오디션 일자와 사용 언어를 예약하면 확정된 일시에 집에서도 YG 오디션 캐스팅 담당자와 1대 1로 만날 수 있다.

오디션은 비대면 멀티 플랫폼인 줌(ZOOM)을 통해 진행된다. 최종 합격자에게는 YG의 새로운 보이그룹 데뷔조에 합류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YG는 그간 빅뱅, 블랙핑크, 위너, 아이콘, 트레저 등 국내를 넘어 전 세계를 아우르는 아티스트들을 대거 탄생시키며 글로벌 시장에서 K팝 열풍을 선도해왔다. 굵직한 팀을 배출해온 YG가 이번에는 어떤 신인을 선보일지 기대가 모아진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